GAME DONGA

[SWC2019] 월드결선 8강 1경기, '톰신' 강력한 공격력으로 대역전극 펼쳐

조학동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9(SWC 2019)’ 월드결선은 8강 1경기부터 게이머들을 놀라게할만한 명경기가 연출됐다.

한국시간으로 26일 오후 9시부터 프랑스 파리 메종 드 라 뮈뚜알리떼(Maison de la Mutualité)에서 시작된 'SWC2019' 월드결선은 미국의 '톰신'(THOMPSIN)과 태국의 '쥬다스'(JUDAS) 선수의 대결로 막을 열었다.

SWC2019

3판2선승으로 진행되는 8강전 1회전에서, 두 선수는 프리밴부터 서로의 주력 픽을 막으며 신경전을 벌였다. 또 '쥬다스'는 자신이 하던대로 두마리 면역러와 딜탱커로 구성하는 반면, '톰신'은 자신의 플레이와 다른 선택으로 응수하면서 게이머들의 주목을 받았다.

SWC2019

승부는 한 순간에 갈렸다. '톰신'은 '쥬다스'가 힐러가 없다는 점과 '쥬다스'의 풍 요정왕의 환기 실수를 놓치지 않고 파고들어 대 역전극을 벌였다. 방송에서도 '이건 이길 수 없다' '졌다' 라고 평가하는 분위기에서 '톰신'은 힐러를 가까스로 살려내고 특유의 공격력을 발휘해 실날같은 가능성을 승리로 이끌어 관람객 모두 놀라게 했다.

SWC2019

8강전 2회전은 반대로 '쥬다스'의 강력함을 볼 수 있는 한 판이었다. '쥬다스'는 물 페어리를 이용한 공격력을 강화하면서 '톰신' 또한 공격속도가 뛰어난 물 야만왕으로 더욱 공격력을 높였다.

하지만 승부는 한 순간에 '쥬다스' 쪽으로 기울었다. '톰신'의 물 뱀파이어가 한 순간에 크리티컬로 사라지면서 '쥬다스'는 주도권을 처음부터 거머쥐었으며, 승부를 1대1 원점으로 돌렸다.

SWC2019

3회전도 명승부였다. '쥬다스'는 2회전에 승리한 편성을 기반으로 '톰신'의 암 오라클 중심 편성의 대비가 끝났다는 듯한 대응 편성을 선보였으나, '톰신'의 강력한 공격력을 막을 수 없었다.

특히 '톰신'이 2회전에서의 실수를 딛고 '쥬다스'의 힐러를 먼저 삭제하는데 성공하면서 4강 진출권은 결국 '톰신'에게 돌아갔다.

SWC2019

<SWC2019 8강 1경기>
톰신(THOMPSIN) 2대1로 승리
1회전 : 미국의 '톰신'(THOMPSIN) 승 : 패 태국의 '쥬다스'(JUDAS)
2회전 : 미국의 '톰신'(THOMPSIN) 패 : 승 태국의 '쥬다스'(JUDAS)
3회전 : 미국의 '톰신'(THOMPSIN) 승 : 패 태국의 '쥬다스'(JUDAS)

: 컴투스 서머너즈워 SWC2019 톰신 쥬다스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