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델 코리아, '에일리언 웨어'로 최고 게임 경험 제공할 것

김형근

컴퓨터 전문 기업 델의 한국지사인 델 인터네셔널(이하 델 코리아)가 게임 전문 고성능 컴퓨터 브랜드 '에일리언 웨어'의 신제품 라인업을 선보였다.

델 코리아는 금일(11일) 오전 서울 중구 프라자호텔에서 진행된 신제품 발표회를 통해 노트북 제품군인 '에일리언 웨어 14' '에일리언 웨어 17', 그리고 데스크톱 제품군인 '에일리언 웨어 데스크톱 X51'의 출시를 공식 발표했다.

에일리언웨어 간담회

이날 공개된 제품들 중 노트북 제품군은 아노다이즈드 알루미늄과 마그네슘 합금 바디가 조합된 외관의 제품으로 스텔스 폭격기로부터 영감을 얻은 각진 디자인과 제품 곳곳에서 비치는 라이트가 특징이다.

'에일리언 웨어 14'는 14인치 노트북 제품으로 게이밍 노트북이면서도 3kg을 넘지 않아 백팩에 넣어 다닐 수 있어 성능뿐만 아니라 이동성을 중요시하는 '액티브 게이머'층을 주요 대상으로 삼고 있다.

'에일리언 웨어 17'은 최고의 게이밍 체험을 원하는 '하드코어 게이머'들을 대상으로 한 제품으로 현세대 최고의 내부 부품을 제공해 최고의 성능을 제공하며 3D 기능을 지원하는 LCD를 선택했을 경우 입체 영상도 즐길 수 있다.

이들 제품군에는 인텔 4세대 i7 CPU를 비롯해 엔비디아 지포스 700M 시리즈의 메모리, 브로드컴 802.11ac 5G 기가비트 무선랜, 클립쉬 스피커 등이 장착돼 있다.

특히 엔비디아 지포스 780M이 탑재된 17인치 제품의 경우 고사양의 게임을 최대 사양으로 진행했을 때 기존 하위 제품군 대비 1.2~2배 이상 프레임이 높게 측정됐음이 공개되기도 했다.

에일리언웨어 간담회

에일리언웨어 간담회

다음으로 데스크톱 제품인 '에일리언 웨어 데스크톱 X51'은 장소와 용도에 구애받지 않고 강력한 성능을 활용할 수 있는 점이 강점이다.

특히 슬림형 제품군이면서도 그래픽 카드로 엔비디아 지포스 GTX660를 사용하면서 확장성도 일반 PC에 버금가는 정도로 뛰어나다.

여기에 거실 분위기에도 어울리는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갖추고 있어 고성능 PC와 게임 콘솔의 장점을 취합한 디지털 허브로 활용할 수 있다.

델 코리아는 이와 함께 노트북과 PC를 효과적으로 활용시켜줄 다양한 프로그램 제품군인 '에일리언 웨어 커맨드 센터' 소프트웨어도 함께 소개했다.

에일리언웨어 간담회

에일리언웨어 간담회

이날 행사를 진행한 델 코리아의 박재표 상무는 "'에일리언 웨어'의 신제품은 최상급 PC라는 새로운 시장 창출을 위해 새롭게 준비된 제품들"이라며 "델 코리아는 '에일리언 웨어'를 바탕으로 게임 시장 활성화를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많은 성원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에일리언웨어 간담회

: 델코리아 에일리언웨어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