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게임으로 소통하자. 제11회 전국장애학생 e스포츠대회 개최

김한준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는 국립특수교육원(원장 우이구),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송성각)과 함께 주최하고 교육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제11회 전국장애학생 e스포츠대회’를 서울 양재동 더케이서울호텔에서 9월 8~9일, 양일간 진행한다.

넷마블이 2009년부터 7년째 개최 중인 ‘전국장애학생 e스포츠대회’는 온라인, 모바일 게임의 우수한 기능성을 활용해 장애학생의 정보화 능력을 높이고, 건전한 여가생활을 통해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대회는 8일 오후 1시 개회식을 시작으로 ‘장애학생 e스포츠대회’,‘국제 장애학생 e스포츠 교류전’, ‘전국 특수교육 정보화대회’, ‘특수교육 정보화 컨퍼런스’, ‘특수교육산업 홍보전’ 등으로 꾸며진다.

‘장애학생 e스포츠대회’는 지역예선을 통과한 전국 특수학교 학생, 학부모, 교사 등 1,500여 명이 ‘마구마구’, ‘모두의마블’, ‘다함께 붕붕붕’ 등 다양한 종목에서 승부를 겨루며, 넷마블 임직원이 심사위원으로 자원해 재능기부를 펼친다.

특히 올해는 국내뿐 아니라 일본, 대만의 장애, 일반학생, 학부모도 참가하는 ‘국제 장애학생 초청 e스포츠 교류전’도 함께 진행된다. 3개국 학생이 국경을 넘어 게임 속에서 즐거운 경쟁을 펼치고 우정을 쌓을 수 있는 장을 마련한다는 취지다.

대회 종목별 진행은 ‘마구마구’와 ‘모두의마블’의 경우 장애학생과 비장애학생이 한 팀을 이루고, ‘다함께 붕붕붕’은 장애학생과 학부모가 팀을 구성해 대전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장애, 비장애인이 신체적 제약 없이 함께 즐길 수 있는 e스포츠의 순기능이 돋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부대 행사인 ‘정보화 컨퍼런스’는 ‘스마트교육 구현을 위한 전략과 실제’라는 주제 아래 특수교사와 사회복지기관 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 컨퍼런스에서 넷마블은 청소년게임진로캠프 ‘다함께 잡(Job)아라’의 운영 사례를 기반으로 게임을 활용해 교과목과 접목 가능한 자기주도형 교과지도 방안을 소개한다.

또 ‘다함께 차차차2’, ‘모두의 쿠키’ 등 넷마블 모바일 게임들을 체험할 수 있는 모바일 게임 체험존과 움직이는 장난감을 만들어보는 과학 체험존을 운영해 온 가족이 함께 어울릴 수 있는 축제의 장을 조성한다. 이 밖에 여자친구, 키썸, 치타, 딕펑스 등 특별 게스트 가수진이 출연하는 ‘KBS 라디오 특집공개방송’, 전 야구선수이자 방송인인 양준혁의 '팬 사인회’ 등 다양한 문화행사도 마련된다.

넷마블 권영식 대표는 “장애학생들이 게임이라는 온라인 놀이터 속에서 신체와 언어의 장벽을 넘어 세상과 소통하는 뜻깊은 자리를 지속해서 마련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게임의 순기능을 적극적으로 알릴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들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넷마블은 ‘전국장애학생 e스포츠대회'외에도 ‘청소년 직업 체험교실’과 ‘학부모게임문화교실’, ‘게임여가문화체험관’ 등을 비롯해 게임업의 특성을 살린 재능기부와 멘토링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대회 홈페이지(http://click.knise.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e스포츠

: 넷마블 이스포츠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