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2015대한민국e스포츠대상 개최.. '페이커' 이상혁 선수 대상 수상

조학동

"올해의 대한민국 e스포츠 대상은 SK텔레콤 T1의 이상혁 선수!"

사회자의 발표와 함께 행사장이 후끈 달아올랐다. 한국e스포츠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 '2015 대한민국 e스포츠 대상(2015 Korea e-Sports Awards)'이 24일 오후 8시 이상혁 선수의 대상 수상과 함께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2015대한민국e스포츠대상

이상혁 선수는 "이렇게 훌륭한 상을 받게 되어서 기쁘다. 데뷔한 지 3년차 인데 앞으로도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더 열심히 하겠다. 내년에도 파이팅 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외에도 행사에서는 다양한 시상식이 진행됐다. 본상은 ▲이상혁(리그 오브 레전드 최우수 선수상)과 ▲김유진(스타크래프트 II 최우수 선수상) ▲이원상(서든어택 최우수 선수상) ▲백학준(하스스톤 최우수 선수상), ▲장동훈(FIFA 온라인 3 최우수 선수상) ▲최병훈(리그 오브 레전드 최우수 지도자상) ▲최연성(스타크래프트 II 최우수 지도자상) ▲SK텔레콤 T1 LoL팀 (최우수 e스포츠 팀상) ▲리그 오브 레전드(최우수 e스포츠 종목상) ▲경기 콘텐츠 진흥원(최우수 e스포츠 지자체상)에 돌아갔다.

2015대한민국e스포츠대상

또 특별부문 중 공로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은 올해 다양한 e스포츠 리그를 개최하고, e스포츠 전용 경기장 넥슨 아레나를 운영하는 등 공로를 높이 사 넥슨코리아에게 수여되었으며, 특별상은 스베누가 수상했다.

스베누는 2015 스베누 롤챔스 등 리그 개최 및 후원하였고, 스타크래프트 II 및 리그 오브 레전드 팀 네이밍 스폰서를 맡는 등 e스포츠에 전방위적 투자를 아끼지 않아, 대상 심사위원단들이 특별상 수상자로 선정했다.

이외에도 해외에서 e스포츠로 국위를 선양한 선수 및 팀, 종목에 돌아가는 해외활동상은 MVP피닉스(도타 2), 이선우(스트리트 파이터 4), '포인트블랭크'에게 돌아갔다.

2015대한민국e스포츠대상

팬 투표 100%가 반영된 인기 선수상에 리그 오브 레전드 부문 TOP 5에는 ▲이상혁(SK Telecom Faker) ▲장경환(SK Telecom MaRin) ▲배성웅(SK Telecom Bengi) ▲배준식(SK Telecom Bang) ▲이재완(SK Telecom Wolf)이 선정되었으며, 스타크래프트 II 부문 TOP 3는 이신형(SK Telecom, INnoVation), 김유진(JIN AIR GREENWINGS, sOs) 이승현(KT Rolster, Life)이 영광을 안았다.

최보근 문화체육관광부 콘텐츠정책관은 축사에서 "e스포츠는 젊은 층에서 야구나 축구 등에 버금가는 대중스포츠로 받아들여지고 있고, 전 세계적으로 하나의 스포츠 산업으로 확산되고 있다. 이 자리를 빌어 올 한 해 동안 대한민국 e스포츠 발전에 이바지한 모든 이들의 노고를 높이고 싶다."고 밝혔다.

아울러 올해의 e스포츠 대상 시상자로 함께 한 전병헌 국제e스포츠연맹 회장은 "2015년은 의미가 깊다. 한국e스포츠협회가 대한체육회 준가맹 단체로 승인되며 e스포츠가 국가가 인정하는 정식 스포츠가 되었다. 내년에도 e스포츠가 크게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의 대상은 본상 수상자 중 심사위원단과 e스포츠기자단의 현장 투표로 결정되었으며, 행사는 CJ E&M 게임채널 OGN(http://www.ongamenet.com)을 통해 생방송 됐다.

: 대한민국E스포츠대상 페이커 이상혁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