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에픽게임스, 언리얼 엔진4 활용한 3D 애니메이션 강연 갖는다

조광민

[게임동아 조광민 기자] 에픽게임스의 한국법인인 에픽게임스코리아(대표 박성철)는 아시아 CGI 애니메이션 센터(이하 ACA 센터)에서 개최되는 '멀티플랫폼 확장 제작지원 워크숍'에서 3D 애니메이션과 관련한 강연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ACA 센터는 미래창조과학부와 제주특별자치도가 글로벌 애니메이션의 발굴, 제작, 유통지원 및 CGI 기술발전을 위해 지난 2016년 5월, 제주 서귀포시에서 개관한 국내 최초의 유통중심형 제작지원 센터다.

이번에 개최되는 워크숍은 게임엔진에 익숙하지 않은 3D 애니메이션 제작자 및 3D 콘텐츠 작업자들에게 '게임엔진을 이용한 리얼타임 렌더링과 VR 콘텐츠 제작'에 관한 사례 발표 및 네트워킹을 위해 마련된 자리로, 오는 9월 23일부터 이틀간 제주 ACA 센터에서 진행된다.

에픽게임스는 이번 워크숍에서 디벨로퍼 릴레이션 리드(Developer Relations Lead)인 신광섭 차장이 '언리얼 엔진 4를 사용한 리얼타임 애니메이션과 영상 제작'이라는 제목으로 강연을 갖는다.

VR 리얼타임 애니메이션 및 영상 제작 등 언리얼 엔진 4가 게임 외에 사용된 사례들을 살펴보고, 이를 통해 언리얼 엔진 4를 이용한 3D 데이터의 멀티플랫폼 확장 가능성에 대해 알아보는 것이 강연의 주요 내용으로, 강연 이후에는 언리얼 엔진 4를 이용해 직접 인터렉티브 콘텐츠를 만들어보는 시간도 준비돼 있다.

언리얼 엔진 4는 지난 7월에 개최된 세계 최대의 컴퓨터 그래픽 전시회 '시그라프 2016'의 라이브쇼를 통해 시네마틱 툴인 '시퀀서(Sequencer)'로 제작된 실시간 영화촬영기법을 선보여 '실시간 그래픽 및 인터랙티브 최우수상(Award for Best Real-Time Graphics and Interactivity)'을 수상한 바 있다.



에픽게임스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시그라프 2016'에서의 수상에서 알 수 있듯이, 국내에서는 아직 게임 개발을 위한 도구라는 인식이 큰데 비해 해외에서는 이미 영상 제작 등 비게임 분야에서도 언리얼 엔진이 많이 사용되고 있다"면서, "국내에서도 곧 게임엔진을 이용한 CGI 영상 제작이 보편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이번 워크숍을 통해 언리얼 엔진 4와 친해지는 시간을 가지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워크숍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과 참가신청은 ACA 센터의 페이스북과 온오프믹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언리얼 엔진 4의 시퀀서로 제작된 영화 실시간 촬영 기법 소개화면

: 에픽게임스 에픽게임스코리아 언리얼엔진4 보도자료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