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이제 실시간으로 겨룬다 'KON' 실시간 결투장 및 신규 지역 추가

조광민

[게임동아 조광민 기자] 넷마블게임즈(대표 권영식, 이하 넷마블)는 자사에서 서비스 중인 모바일 액션 RPG 'KON(콘, Knights of Night)'의 실시간 결투장 및 신규 모험 지역을 오픈하는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이를 기념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금일(12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전체 이용자 간 랭킹 경쟁 방식으로 진행되는 '경쟁전'과 길드원이나 친구와 실시간 결투를 즐길 수 있는 '친선전'이 포함된 실시간 결투장이 마련됐다. 1:1, 2:2, 3:3 결투를 즐길 수 있으며, 경쟁전에서는 랭킹에 따라 크리스탈, 루비 등의 보상도 획득할 수 있다.

또한, 신규 지역 '죽은 도시'도 추가됐다. 이 지역은 무덤과 시체가 혼재한 폐허 도시로 신규 장비인 '블랙 나이트'를 얻을 수 있다. 블랙 나이트는 이용자 간 대결(PvP)에 특화된 장비로 결투장에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넷마블은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금일부터 22일까지 콘텐츠 플레이를 통해 얻은 포인트로 룰렛을 이용할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용자는 룰렛을 통해 전설 KON 장비상자, 전설~신화 블랙나이트 장비, 듀얼스톤 등을 얻을 수 있다. 또한 오는 16일까지는 매일 접속만해도 전설 KON 장비상자와 루비 2,000개를 제공하며, 14일부터 16일까지 매일 실시간 결투장 플레이 시 듀얼스톤 50개 선택권을 지급한다.

넷마블 한지훈 본부장은 "이번 실시간 결투장 업데이트를 통해 이용자들은 더욱 박진감 넘치는 플레이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며, "KON을 사랑해주시는 이용자들의 기대감을 만족시킬 수 있는 신규 콘텐츠를 지속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KON 실시간 결투장 업데이트

: 넷마블게임즈 넷마블블루 KON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