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엔터메이트의 신작 '루디엘', 양대 마켓 순위 상위권 올라

조영준

엔터메이트(대표 이태현)는 레이드몹(대표 지용찬)이 개발하고 자사에서 서비스 중인 모바일게임 '루디엘'이 구글 플레이 급상승 게임 상위권을 달성했다고 금일(26일) 밝혔다.


'루디엘'은 PC MMORPG에서 느낄 수 있었던 탱커, 딜러, 힐러군으로 세분화된 10여 종의 직업을 만날 수 있는 모바일 액션 RPG로, 게이머가 직접 데바가 되어 게임을 플레이하게 되고 280여 종의 영웅을 계약해 게임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루디엘'은 지난 25일 구글 급상승 게임 1위를 달성하고, 전체 게임순위 6위, 애플 앱스토어 인기게임 및 매출 순위 상위권에 랭크되었으며, 양대 마켓에서 상승세를 이어가는 중이다.


엔터메이트는 이러한 성원에 힘입어 약 한 달간 '루디엘'에 접속한 게이머들에게 일정량 이상의 행동력을 소모할 때마다 이용자들에게 푸짐한 인게임 아이템을 지급한다. 아울러 매일 접속할 때마다 인게임 보상을 제공하는 출석 프로모션 등도 함께 진행해 '루디엘' 이용자들의 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엔터메이트의 이태현 대표는 “대작 PC MMORPG 개발 경험을 갖춘 인재들이 모여 만든 게임인 만큼 그 기대가 굉장히 크고 실제로 출시 초반부터 순항을 보이고 있어 매우 기쁘다. 플랫폼은 모바일이지만 모바일 게임보다는 PC에서 즐기던 MMORPG의 감성이 많이 녹아든 게임인 만큼 수준 높은 게임성을 경험하게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루디엘 이미지

: 엔터메이트 루디엘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