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스마일게이트, VR 게임 시장 개척 나선다

조광민

스마일게이트가 VR(가상현실) 게임 시장 개척에 나선다.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 중인 GDC 2018에서 다양한 장르의 VR 게임 3종을 전격 공개했으며, 글로벌 출시를 위해 박차를 가한다.

스마일게이트(의장 권혁빈)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GDC(게임 개발자 컨퍼런스) 2018'에서 자사에서 준비 중인 신작 VR(가상현실)게임 3종을 시연회를 통해 최초 공개하고 시장 개척을 위한 본격적인 행보에 돌입한다고 금일(23일) 밝혔다.

프로젝트Y

이번에 공개된 신작은 스마일게이트가 자체 개발중인 'Project Y(가칭)'와 'Project R(가칭)'을 비롯해 지난해 2월 북미의 VR게임 전문 개발사 'Phaser Lock Interactive'(이하 PLI)와 전략적 파트너쉽 체결을 통해 판권을 확보한 'Final Assault(파이널 어썰트)'까지 총 3종이다.

프로젝트R

먼저, 'Project Y'는 VR 공간 내 가상의 소녀와 다양한 교감을 나눌 수 있는 VR 연애 시뮬레이션 게임이다. 각종 미니게임을 상호작용을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Project R(가칭)'은 중세시대를 배경으로 한 VR 잠입 어드벤처 게임으로, 게이머는 도둑이 되어 스릴을 만긱할 수 있다.

파이널어썰트

'파이널어썰트'는 2차 세계 대전을 배경으로 한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장르의 VR게임이다. VR환경에서만 구현 가능한 독특한 방식의 유닛 조작 시스템을 도입했다.

스마일게이트는 GDC 현장에서 글로벌 기업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이번 시연회를 통해 개발 중인 VR게임 3종의 게임성과 시장 경쟁력을 검증 받았다고 밝혔으며, 앞으로 글로벌 출시를 위해 개발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메가랩 김용일 본부장은 "VR콘텐츠 시장은 여전히 높은 잠재력을 가진 블루오션으로 스마일게이트의 VR게임 3종이 글로벌 VR시장을 리드해 나갈 수 있도록 게임의 완성도를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스마일게이트 vr 가상현실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