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창세기전 IP의 새로운 출발.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정식 출시

김남규

국산 패키지 게임의 전설 창세기전과 스타 개발자 김태곤 사단의 만남으로 관심을 모은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이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다.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엔드림과 조이시티(각자 대표 조성원, 박영호)가 함께 개발 중인 모바일 전략 RPG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을 정식 출시했다고 금일(25일) 밝혔다.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은 90년대에 등장해 시리즈 누적 판매량 70만장을 기록하며 국산 패키지 게임의 전설로 남은 창세기전 IP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으로, SRPG 장르였던 원작과 달리 전략과 RPG 두 장르를 결합한 모바일 전략 RPG로 재탄생했다.

이 게임은 ‘창세기전’의 본질인 스토리와 캐릭터를 원작에 최대한 가깝게 구현하면서도 주요 콘텐츠를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비공정, 마장기, PVE 콘텐츠, PVP 비동기식 전투 등 게임의 핵심 콘텐츠를 원작에 충실하게 구현했으며, 이용자들이 스토리를 제작하고 공유할 수 있는 커스텀 스토리 모드도 제공한다.

카카오게임즈는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출시를 기념해 함장 5레벨 을 달성하는 모든 이용자에게 게임의 주요 캐릭터와 명대사를 활용해 제작한 특별 이모티콘을 지급한다.

또한, 게임을 처음 시작하는 이용자들이 게임을 빠르게 파악하고 적응 할 수 있도록 성장을 도와주는 ‘캐미의 초보탈출’ 미션과 ‘레벨업 응원 이벤트’를 실시하고 기간 내 ‘초보 함장의 업무 일지’를 완수할 경우에는 ‘다이아’, ‘소환석’, ‘4장비 상자’를 제공한다.

경쟁을 즐기는 이용자를 위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7일 간 펼쳐지는 ‘도전! 랭킹 이벤트’에 참여하면 각 서버의 전투력 등급에 따라 특별 영웅 ‘5성 이루스’ 및 ‘다이아(재화)’를 획득할 수 있다.

공식 커뮤니티에서는 게임에 대한 폭넓은 정보를 제공하고 ‘최강 전사’를 선정하는 ‘투표 이벤트’와 ‘공략 작성하기’ 등 다양한 이벤트가 함께 진행된다.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 창세기전 김태곤 조이시티 카카오게임즈 창세기전안타리아의전쟁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