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2019년 당신을 맞이할 모바일게임 기대작

조영준

황금돼지해로 불리는 2019년 기해년이 시작된 지 이제 첫 주가 지났지만, 게임시장은 벌써부터 뜨겁게 달아오를 조짐을 보이고 있다.

지난해 1월 '야생의땅: 듀랑고'가 열풍을 불러일으킨 것을 시작으로 '펄어비스의 검은사막' 모바일과 스마일게이트의 '에픽세븐', 그리고 '이카루스M', '뮤오리진2' 등 대작 모바일게임들의 치열한 경쟁을 벌인 2018년 못지않게 이번 2018년도 다양한 기대작들이 마지막 담금질에 들어가며, 게이머들을 맞을 준비를 마치고 있는 것.

지금까지 밝혀진 라인업도 만만치 않다. 지난해 건재함을 보여준 넷마블의 'A3: 스틸얼라이브'와 BTS가 등장하는 모바일게임 'BTS WORLD'와 엔씨의 리니지2M, 넥슨의 트라하와 스피릿위시, 게임빌, 컴투스, 라인게임즈 등의 신구 게임사들의 신작이 연이어 출격을 예고하고 있다.

슈퍼스트링 이미지

먼저 라인게임즈는 콘솔과 모바일 그리고 온라인에 이르는 다수의 작품을 선보일 것을 예고해 2019년을 자신들의 해로 각인시키겠다는 각오다. 가장 눈에 띄는 작품은 팩토리얼게임즈가 개발 중인 모바일 전략 RPG '슈퍼스트링'이다.

이 게임은 '신암행어사' 및 '테러맨' 등 인기 웹툰 IP를 지닌 와이랩의 캐릭터를 활용한 모바일게임으로, 각자만의 세계를 지닌 작품들의 세계관이 하나의 전장에서 어울리게 되며, 매력적인 캐릭터들 역시 세련된 3D 그래픽으로 구현되어 '아시아의 어벤저스'를 목표로 오는 2018년 초 선보일 예정이다.

다크 서머너즈/레이브닉스 더 카드 마스터

여기에 모바일 전략 RPG '다크 서머너즈', 모바일 TCG '레이브닉스: 더 카드마스터', 모바일 액션 어드벤처 '프로젝트 PK' 등 다수의 게임이 2019년 선보일 예정이며, 최대 100여명의 게이머들이 격돌하는 '서바이벌 MOBA'를 표방하는 캐주얼 배틀그라운드 '프로젝트 NL'이 스팀으로 출시된다.

넥슨 트라하 이미지

모바일 분야에서 이렇다 할 성과를 내지 못한 넥슨은 지스타 2018서 공개한 14종의 라인업을 통해 2019년 모바일게임 시장에서 새로운 성장 동력을 얻겠다는 각오를 내비쳤다. 가장 관심을 받는 게임은 “이전까지 모바일게임이 거둔 성적을 웃도는 결과를 기대한다”는 이정헌 넥슨 대표의 발언으로 화제가 된 '트라하'다.

'트라하'는 언리얼 엔진 4 기반으로 개발되어 '트라하'는 최상위 고 퀄리티를 자랑하는 완성형 하이엔드 그래픽을 자랑하는 트라하는 각 오픈필드에서 이동 제약 없이 자신만의 길을 개척할 수 있는 등 온라인 못 지 않은 자유도를 지녀 기존 MMORPG와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실제로 지난 지스타 2018서 시연버전으로 공개된 '트라하'는 대검, 쌍칼, 활을 넘나드는 '인피니티 클래스' 시스템과 '타이밍 스킬', '홀드 스킬' 등의 박진감 넘치는 액션이 수려한 그래픽과 어우러져 큰 호평을 받기도 했다. 트라하는 오는 2019년 초 출시될 예정이다.

스피릿위시

사전예약을 통해 업계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스피릿위시도 주목할 만한 작품이다. 마치 라그나로크와 트리오브세이비어를 연상시키는 아기자기한 그래픽과 박력 넘치는 액션이 특징인 스피릿위시는 총 3명의 캐릭터를 직업 컨트롤하며, 몰려드는 적을 상대하는 액션 RPG 스타일의 게임이다.

특히, 개성 넘치는 캐릭터도 이 게임의 특징 중 하나로, 기본적으로 전사, 궁수, 성직자 등 대표 캐릭터 3종으로 게임을 시작하지만, 이후 게임을 진행하면서 탱커, 근접 딜러, 원거리 딜러, 서포터 등 직업별 최대 25종의 캐릭터를 사용할 수 있어 공격에 올인하거나, 방어에 올인하는 독특한 전술을 짤 수도 있는 것도 이 게임의 특징 중 하나다. 스피릿위시는 올해 초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리니지2M

'리니지M'으로 국내 모바일게임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엔씨소프트는 '리니지2M', 아이온2', '블레이드&소울2', '블레이드&소울M', 그리고 '블레이드&소울S' 등 자사의 다양한 IP를 기반으로 한 작품으로 다시 한번 국내 NO.1 게임사의 아성을 보여줄 태세다.

지난 11월 신작 발표회를 통해 공개된 MMORPG 5종 중 가장 출시일에 근접한 게임은 리니지2M으로, 엔씨가 20년 동안 리니지를 개발하고 서비스하며 쌓은 기술과 경험을 집약하여 2019년 상반기 중 출시될 예정이다.

리니지2M의 특징 중 하나인 역대 최대 규모의 맵이다. 이 게임은 국내 모바일 MMORPG 중 가장 큰 규모의 오픈 월드를 지니고 있으며, 이 광대한 필드 안에서 극한의 자유도, 대규모 RvR(진영 간 대전) 전투가 펼쳐질 것을 예고해 엔씨소프트가 또 한번의 성과를 낼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A3 모바일 신규 캐릭터 라디안

지난해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으로 건재함을 보여준 넷마블의 라인업도 만만치 않다. 가장 주목할 만한 작품은 'A3:스틸얼라이브'다. 이 게임은 과거 온라인게임 'A3'의 IP를 활용해 모바일 MMORPG로 탄생시킨 작품으로, 지난 지스타 2018현장에서 공개되며 게이머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A3:스틸얼라이브'는 배틀로얄 MMO를 표방하는 게임이다. '배틀로얄 콘텐츠'와 모바일 'MMORPG' 장르를 접목해 신선한 경험을 제공한다. 게임 내에 준비된 '30인 배틀로얄'은 광전사, 수호기사, 법사, 암살자, 궁수 등의 클래스가 존재하지만, 모두 동등한 조건에서 게임을 시작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클래스와 상관없이 양손도끼, 투창, 활, 낫, 해머, 스태프 중 하나의 무기를 활용할 수 있는 등 배틀로얄의 즐거움을 모바일 MMORPG에서 구현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방탄소년단

2018년 최고의 글로벌 아티스트로 떠오른 BTS가 등장하는 모바일게임도 주목할 만한 작품으로 넷마블은 올해 'BTS WORLD'와 2종의 BTS 모바일 게임을 선보여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을 노린다는 계획이다. 이중 'BTS WORLD'는 1만장 이상의 화보, 100개 이상의 영상을 촬영한 상태이며, BTS가 게임 OST 제작에도 참여하는 등 방탄소년단의 모습을 게임 속에서 그대로 확인할 수 있어 많은 기대를 모으는 중이다.

: 넷마블 엔씨 넥슨 슈퍼스트링 라인게임즈 리니지2M 트라하 A3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