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남미에 축구만 있냐! 워페이스, '남미 지역' 2차 콘텐츠 추가

조영준

넥슨(대표 서민)은 크라이텍(대표 체밧 옐리)이 개발하고 자사에서 서비스중인 FPS 온라인게임 워페이스의 대규모 여름 업데이트 '남미 지역' 2차 콘텐츠를 금일(18일) 추가한다고 밝혔다.


지난 4일 공개된 '남미 지역'에 추가되는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기동타격'과 '카모프 격추' 등의 새로운 미션이 제공된다.

먼저 군용보트를 타고 적진에 침투하는 '기동타격' 미션에서는 남미의 험준한 지형을 배경으로, 아군을 보호하기 위한 화염방사기가 등장하는 등 더욱 화려한 액션을 체험할 수 있다.

더불어 남미 판자촌을 배경으로 진행되는 '카모프 격추' 미션은 헬기 격추에 필요한 '휴대용 로켓포'를 획득하기 위해 넓게 위치한 판자촌 지붕 위에서 적군과 대치하며 전투를 진행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전투모드(PvP)의 서바이벌 전용 맵 '다운타운'과 병과 별 희귀등급 무기 'FN SCAR-H', '잭해머', 'FN P90', 'VSS 빈토레즈)' 등의 신규 무기도 함께 추가되어 더욱 다양한 즐길거리가 제공된다.

넥슨의 이정배 실장은 "남미 지역에 어울리는 다양한 미션과 콘텐츠들을 계속 선보일 예정"이라며, "더욱 화려하고 빨라진 워페이스만의 전투 시스템을 통해 손에 땀을 쥐는 FPS게임 만의 짜릿한 즐거움을 다시 한번 느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워페이스 홈페이지(http://wf.nexon.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워페이스

: 워페이스 넥슨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