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돌풍이 아닌 태풍. 배틀그라운드 400만장 돌파. 누적 매출 1억 달러

김남규

스팀 얼리억세스 최단 기간 100만장을 돌파하며, 전세계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블루홀의 배틀그라운드가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블루홀(대표 김강석)은 자사가 개발한 배틀로얄 게임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가 출시 13주만에 누적 매출 1억 달러, 판매량 400만장을 돌파했다고 금일(22일) 밝혔다.

배틀그라운드는 전체 판매량의 95%가 해외에서 발생하고 있으며 국가 별 비중은 미국(24%), 중국(19%), 러시아(6%) 순으로 높다. 한국(5.5%)과 일본(4.3%)이 그 뒤를 추격하며 인구 수 대비 높은 판매량을 보여주고 있다.

스팀 동시 접속자 수는 23만명, 하루 평균 10만 번 이상의 세션이 플레이되고 있으며, 인기 스트리머 들의 방송도 폭발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다. 트위치의 경우 동시 시청자 수가 35만명을 기록했으며, 전체 시청자의 15%에 해당하는 12만명이 매일 배틀그라운드 방송을 시청하고 있다.

또한, 최근 진행된 E3 2017에서 XBOX ONE 버전 출시가 발표됐으며, 북유럽 최대 e스포츠 대회인 드림핵에서 대회를 개최하며 e스포츠로서의 가능성을 확인했다.

블루홀 김창한 PD는 "배틀그라운드가 전세계 유저 분들에게 관심과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어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서 게임성과 안정성을 최우선으로 두고 2017년 내 정식버전 출시를 목표로 개발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블루홀 배틀로얄 배틀그라운드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