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개막 앞둔 지스타 2017, 어떤 게임과 행사 만날 수 있나?

조광민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국내 최대의 게임 전시회 지스타 2017이 진행된다. 올해 지스타는 일반 관람객이 방문하는 B2C 전시관의 이례적인 조기 마감을 큰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다양한 신작 게임과 e스포츠 행사들이 어우러지며 게이머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할 전망이다.

지스타 2017 이미지

먼저 올해 지스타의 메인 스폰서로 넥슨은 'NEXT LEVEL'을 올해 지스타의 메인 테마로 잡았다. 넥슨은 자사의 300부스 전체를 시연존으로 구성해 PC 온라인 신작 5종, 모바일 신작 4종을 선보인다. 이 중 6종은 직접 시연할 수 있도록 했고, 3종은 영상으로 출품한다. 먼저, PC온라인 출품작으로는 엔진 교체로 더욱 발전한 '피파 온라인 4'를 비롯해 온라인 레이싱 게임 '니드포스피드 엣지', 쉽고 빠른 전투 방식이 특징인 '배틀라이트', 탄탄한 스토리와 중압감 있는 액션성을 갖춘 '천애명월도', 거대 로봇과 파일럿 간의 유기적인 전투를 담은 FPS게임 '타이탄폴 온라인' 등을 선보인다.

넥슨 지스타

모바일에는 높은 퀄리티의 수집형 RPG '오버히트'가 단일 모바일 타이틀 중 최대 규모(118대)로 시연대를 준비됐다. 또한, 넥슨 왓 스튜디오에서 개발 중인 개척형 샌드박스 MMORPG '야생의 땅: 듀랑고', '메이플스토리' IP를 활용한 실시간 전략배틀 모바일게임 '메이플블리츠X', '마비노기'의 그래픽과 액션성을 세로형 유저 인터페이스(UI)로 구현한 '마비노기 모바일'의 신규 영상이 넥슨관 중앙 통로에 위치한 '미디어폴'과 대형 LED 스크린을 통해 첫 공개된다.

WEGL 로고

지스타의 프리미엄 스폰서로 나서는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액토즈소프트)는 지스타 2017 현장을 e스포츠의 열기로 물들일 계획이다. 300부스에 달하는 액토즈소프트의 부스에서는 'WEGL 2017 파이널'이 열린다. 액토즈소프트가 주최하고,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가 주관하는 'WEGL(World Esports Games & Leagues)'은 지난 10월부터 각 종목 별 예선이 진행됐다. 'WEGL 2017 파이널'에서는 각 종목 별 우승자가 가려진다.

'WEGL 2017 파이널' 종목은 '오버워치', '하스스톤',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카운터스트라이크: 글로벌오펜시브', '마인크래프트', '루프레이지', '철권7', 'NBA 2K18', 'DJ맥스 리스펙트', '키네틱 라이트', '매드러너', '무한의 유물' 등 12개 종목이다. 국내외 유명 선수들이 현장을 찾아 치열한 결선의 열기를 전해줄 전망이다. 특히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는 현장에 마련한 두 개의 메인 스테이지에는 각각 32m X 5m, 24m X 5m의 초대형 LED 화면을 배치해 관람객들이 편안한 환경에서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넷마블 지스타 부스 조감도

작년 지스타의 메인 스폰서였던 넷마블게임즈는 올해 지스타의 메인슬로건을 'Play the Great Game'으로 선정하고, 100부스 규모의 전시관을 마련한다. 전시 부스에는 약 260여 대의 시연대가 마련되며, 넷마블이 전략적으로 준비 중인 대형 모바일 MMORPG을 선보인다. 넷마블의 출품작은 대형 MMORPG 4종으로, 먼저 테라와 넷마블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아오고 탱딜힐 플레이에 초점을 맞춘 MMORPG '테라M', 넷마블의 대표 IP인 '세븐나이츠'를 활용해 언리얼 엔진4를 기반으로 개발한 모바일 MMORPG '세븐나이츠2'가 준비됐다.

또한, PC 온라인게임 이카루스의 IP를 활용한 모바일 MMORPG '이카루스M'도 지스타 현장을 통해 최초로 시연 버전이 선보여지며, 미공개 신작으로 게이머들의 기대를 높여온 마지막 출품작인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도 선보여 게이머들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넷마블은 현장에서 '테라M'의 모델인 걸스데이 민아 초청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를 열고 게이머들과 함께 호흡한다.

배틀그라운드 아시아 인비테이셔널

'플레이어 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로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는 블루홀도 '배틀그라운드'와 프로젝트W로 알려졌던 신작 '에어'를 들고 게이머들 지스타에서 맞이한다. 창립 10주년을 맞아 처음으로 지스타에 참가하는 불루홀은 현장에서 자회사인 펍지주식회사가 주최하고 바나나컬쳐가 주관하는 '카카오게임즈 2017 배틀그라운드 아시아 인비테이셔널 at G-star'를 열고 아시아 최강자를 가린다. 한국, 중국, 일본 등 아시아 지역 20팀, 80명의 선수가 참가해 3일간 경쟁을 벌이게 된다.

또한, 신작 '에어'도 현장에 준비한다. '에어'는 블루홀이 대표작 테라의 후속작으로 선보이는 MMORPG로 아이온으로 유명한 김형준PD가 개발을 맡았다. 진화된 기계문명과 마법이 공존하는 스팀펑크 세계관을 바탕이며, 파괴된 행성의 하늘에 떠있는 부유도의 도시에서 부족한 자원을 두고 대립하며 진영의 생존과 재건을 위해 하늘과 땅을 개척하는 영웅들의 모험을 담고 있았다. 특히 지상과 공중을 넘나드는 입체적인 전투 시스템이 가장 큰 특징이다.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 KOG, 그라비티, 엔젤게임즈 등도 B2C 전시관에 부스를 꾸려 게이머를 맞이한다.

반다이남코엔터테인먼트 부스 조감도

먼저 지난해에 이어 연속으로 지스타 참가하는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는 신작 모바일 게임과 가정용 게임의 시연은 물론, 다양한 즐길거리를 선사한다. 모바일 게임 시연존에서는 미발매 타이틀이자 해외에서 최초로 공개되는 인기 애니메이션 원피스의 모바일 신작과 현재 사전 등록 진행중인 '나루토 X 보루토 닌자 볼테이지'의 시연을 제공한다. 또한, PS4를 통한 게임 플레이를 제공하는 가정용 게임 코너에서는 많은 게이머들로부터 뜨거운 인기를 모으고 있는 각종 미발매 게임 11종의 시연을 제공하고, 특별 게스트로 배우 심형탁을 초청해 이벤트도 진행한다.

커츠펠 이미지

KOG는 자사의 신작 PC 게임인 '커츠펠'을 지스타 2017에서 최초로 공개한다. '커츠펠'은 '그랜드체이스'와 '엘소드'의 액션을 계승하여 KOG에서 개발 중인 '듀얼 액션 배틀 게임'이다. 이번 지스타에서는 '커츠펠'만의 개성을 가진 커스터마이징 시스템을 통해 자신의 캐릭터를 만들어 콤비네이션 PvP인 실시간 듀얼 전투를 현장에서 체험할 수 있고, 체험 PC 중 일부는 게임 패드 기반 플랫폼 체험도 즐길 수 있다. 또한, KOG는 최근 비공개테스트를 진행한 '그랜드체이스 for kakao'와 런칭을 앞두고 있는 '엘소드M 루나의 그림자'도 함께 선보인다.

라그나로크 이미지

그라비티는 먼저 '라그나로크M: 영원한사랑'을 선보인다. 원작인 '라그나로크 온라인'을 모바일로 완벽하게 구현해냈다는 평을 받고있는 모바일 MMORPG로, 이미 해외에서 게임성이 증명됐다. 'RAGNAROK: Zero'도 선보여지며, 이는 라그나로크 온라인 리뉴얼 이전을 추억하는 게이머를 위해, 개선된 편의성과 진화된 게임성을 가지고 2017년 새롭게 런칭하는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새로운 버전이다. 아울러 중화권에서 인기가 높은 '선검기협전: 환리경' 게임 및 드라마 IP를 활용한 모바일 RPG '요지경'도 함께 선보인다.

로드오브다이스 지스타 참가

엔젤게임즈도 '로드오브다이스 for Kakao'의 이용자 파티를 지스타 2017에서 연다. 엔젤게임즈는 지스타 2017'을 찾은 현장 관람객에게 '로드오브다이스'를 소개하고, 게이머와 소통하는 시간을 갖는다. 전시관에서는 로드오브다이스 플레이를 해볼 수 있는 것은 물론, 이용자 인증 시 다양한 선물 받을 수 있고 유명 코스프레팀 에이크라운의 '로드오브다이스' 코스프레 퍼포먼스 등이 펼쳐진다.

열혈강호 Vr

아울러 벡스코 야외 광장에는 NHN엔터테인먼트, 아이덴티티, 엠게임, 스타E&M, 넥슨, 경기콘텐츠진흥원, 빗썸 등 자리를 마련해 다양한 이벤트로 게이머들과 함께한다. 특히, 야외 광장 및 컨벤션홀에서는 최근 많은 게이머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소녀전선'과 '붕괴 3rd'등을 만나볼 수 있을 예정이며, 엠게임은 벡스코 광장에 VR 테마파크를 열고 '열혈강호 액션 VR', '프로젝트 X' 2종과 롤러코스터와 바이킹 등 탑승형 VR 2종을 선보인다. NHN엔터테인먼트도 자사의 결제 서비스인 '페이코'를 적극적으로 알리며, 비트코인 거래소 빗썸도 게이머와 함께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연다.

소녀전선 이미지

이 외에도 지스타조직위는 올해 영화의 전당 등 공간을 활용해 방문객들이 직접 참여하는 코스프레 행사 등을 진행하며, 지하철역 내 상설 게임체험관인 지스테이션도 조성된다.

: 지스타 지스타2017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