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청불 빗장 열린 애플 앱스토어, 어떤 게임이 혜택 받나?

김남규

청소년 이용 불가 게임 출시가 막혀 있던 국내 애플 앱스토어가 드디어 열리면서 게임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애플 앱스토어는 지난해 12월 26일 게임위로부터 자체등급분류사업자로 지정을 받을 때 청소년 이용불가 등급 게임을 제공하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협약을 체결했으나, 지난 5일 게임위와 개정안을 의결하면서 청소년 불가 게임 등급 유통을 추가했다.

애플앱스토어

이번 개정안으로 인해 이전까지 애플 앱 스토어에 출시할 수 없었던 고포류 게임이나, 경매장 등 성인만을 대상으로 한 콘텐츠를 제공하던 게임들도 애플 앱스토어에 정상적으로 게임을 출시할 수 있게 됐다.

현재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애플 앱 스토어가 차지하고 있는 비율은 약 10%로 그리 크지 않은 편이긴 하다. 최근 모바일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 아이지에이웍스가 발표한 ‘2019년 상반기 한국 모바일 게임 시장 총정리’에 따르면 상반기 마켓별 매출에서 애플 앱스토어가 차지하는 비중은 9.6%로, 국내 마켓인 원스토어 11.9% 보다 낮은 상황이다.

2019 상반기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 동향

다만,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매출 상위권 게임들은 성인 이용자층의 비중이 높기 때문에, 성인용 게임이 본격적으로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되기 시작한다면, 큰 폭의 변화가 예측된다.

가장 대표적인 수혜 게임으로 지목되고 있는 것은 네오위즈의 피망포커 등 웹보드 게임들이다. 현재 피망 포커는 구글플레이스토어에서 매출 10위권에서 자리를 잡고 있으며, 결제 한도가 초기화되는 매월 초에는 매출 10위권 안에 합류하는 경우도 많다. 그동안 애플 앱스토어에서는 전혀 매출이 발생하지 않고 있었으므로, 이번 개정안 덕분에 새로운 시장이 열리는 셈이다.

때문에, 네오위즈는 애플 앱스토어 성인 인증이 열리자마자 피망 포커, 피망 뉴맞고, 피망 섯다 등 3종의 게임을 발빠르게 출시했으며, NHN 역시 한게임 포커, 한게임 섯다, 한게임 신맞고를 바로 출시하고 공격적인 마케팅을 시작했다.

피망포커

리니지M으로 대표되는 모바일MMORPG도 수혜 게임으로 거론되고 있다. 현재 모바일MMORPG들은 유료 재화를 이용하는 거래 시스템, 즉 거래소나 경매장 등을 지원하면 청소년 이용불가 등급을 받게 돼 애플 앱스토어에는 리니지M이나 리니지2레볼루션처럼 그 기능을 제외한 12세 이용가 버전을 제공하거나, 로한M 처럼 아예 출시를 안하고 있는 상황이다.

엔씨 리니지M

이제는 애플 앱 스토어 출시를 위해 별도의 추가 개발 작업을 하지 않아도 되니, 로한M처럼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성인용 MMORPG들이 별도의 추가작업 없이 애플 앱스토어에서 추가 수익을 기대해볼 수 있게 됐다. 아직 구체적인 움직임이 있는 것은 아니나 리니지M 등 기존에 12세 이용가 버전을 별도로 서비스하고 있던 게임사들도, 근시일 내에 성인용 버전을 추가로 내놓을 것으로 예측된다.

로한M

향후 출시를 앞둔 게임들에게도 희소식이다. 오는 27일 출시 예정인 에오스 레드처럼 컨셉상 12세 이용가 버전을 따로 만들기 어려운 게임들은 아예 애플 앱스토어를 포기하고 있었으나, 이제는 구글과 애플 앱스토어 동시 서비스를 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애플 앱스토어 동시 출시를 고려할 경우 무한PK 등 콘텐츠의 제약이 많았으나, 앞으로 나올 모든 게임들은 등급 제한의 부담없이 콘텐츠를 자유롭게 구상할 수 있게 됐다.

이 외에도 시프트업의 데스티니차일드 같은 게임들 역시 등급 때문에 마켓에 따라 캐릭터 일러스트를 바꿔서 서비스하고 있었으나, 이제는 모든 이용자들에게 같은 게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에오스레드 이미지

: 웹보드게임 리니지M 피망포커 애플앱스토어 에오스레드 로한M 청소년이용불가게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