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2 결승전, 이재혁-샌드박스 게이밍 우승!

조영준

넥슨(대표 이정헌)은 금일(11일) 캐주얼 레이싱게임 ‘크레이지레이싱 카트라이더(이하 카트라이더)’의 e스포츠 대회 ‘2019 kt 5G 멀티뷰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2’에서 이재혁 선수와 ‘샌드박스 게이밍’이 개인전 및 팀전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지난 9일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관람객 3,000여 명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결승전에서는 8명의 개인전 선수, 그리고 팀전에서 ‘샌드박스 게이밍’과 ‘한화생명e스포츠’가 우승컵을 두고 긴장감 넘치는 레이스를 펼쳤다.

먼저 개인전 부문에서 1%의 승부예측 지지를 받았던 신예 박도현, 이재혁 선수가 괄목할 만한 주행 실력을 뽐내면서 문호준을 포함한 쟁쟁한 우승 후보를 큰 점수차로 따돌리는 이변을 만들어냈다.

예상 밖의 분위기 속 펼쳐진 최종 라운드에서는 이재혁이 박도현을 3-1 스코어로 누르고 생애 첫 우승을 거머쥐며, 카트라이더 리그의 세대교체 가능성을 알렸다.

이어서 최정예 선수들로 구성된 ‘한화생명e스포츠’와 ‘샌드박스 게이밍’이 맞붙는 팀전 부문이 진행됐다. 먼저 1세트 스피드전에서는 양 팀간 승패를 주고받는 치열한 승부 끝에 ‘샌드박스 게이밍’이 승점을 따내며 기선을 제압했다.

2세트 역시 ‘샌드박스 게이밍’이 흠잡을 곳 없는 팀워크를 선보이면서, 아이템전 명가로 불리던 ‘한화생명e스포츠’를 스트레이트로 꺾었다. 이로써 ‘샌드박스 게이밍’은 세트 스코어 2-0으로 두 시즌 연속 팀전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넥슨은 우승팀 ‘샌드박스 게이밍’에게 3,800만 원 및 준우승팀 ‘한화생명e스포츠’에게 2,600만 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한편 개인전 우승 이재혁 선수에게 500만 원, 준우승 박도현 선수에게 300만 원을 제공했다.

카트라이더 리그

: 카트라이더 넥슨

이전 다음